상고대가 하얀 아침
by 한종인 | 24.03.02 14:41



상고대


 

 

나뭇가지마다

상고대가 하얀 아침




해가 나는 순간 바로 스러지는

수빙樹氷 무빙霧氷

해님은 상고대의 천적



 

 

생강나무 꽃망울



 

물 오른 가지

꽃망울 외투와 털조끼

훌훌 벗고 톡톡!

눈에 담은 노란 꽃

마음 안에 봄이 핀다



 

 

'글로벌웹진' 뉴스로 칼럼 한종인의 시어골편지

 

http://newsroh.com/bbs/board.php?bo_table=hj

 

뉴스로 PC버전 로그인